4_Interview_July18_contents_small

기록과 기억 사이, 작가 이지상

Interview : 인터뷰 기록과 기억 사이, 작가 이지상 에디터: 박소정 사진: 신형덕 미래를 바라보며 현재를 살아간다. 하지만 기억이 존재하는 한 과거로부터 영향을 받을 수밖에 없다. 기억에 따라 삶이 다양한 모습으로 변주된다고 말할 수도 있다. 과연 기억이란 인간에게 어떤 의미일까? 오랜 시간 여행자로 살아온 그는 과거의 기억을 두고 ‘있는 그대로가 아니라, 현재의 내가 불러낸 세계이며 그것은[…]

4_Interview_June18_contents_small

식물의 삶을 그리다, 식물세밀화가 이소영

Interview : 인터뷰 식물의 삶을 그리다, 식물세밀화가 이소영 에디터: 박소정 사진: 신형덕 무채색 도시에서 잠시 벗어나 식물이 우거진 푸른 숲속에 들어서면 낯선 기분이 감돈다. 하지만 그것도 잠시, 바람결에 살랑이는 식물들이 다정히 무언가를 속삭이는 것 같은 기분이 든다. 무슨 이야기를 전하려는 것일까? 여기 전 세계를 돌아다니며 식물이 속삭이는 소리에 귀 기울여온 이가 있다. 지난 10여 년[…]

4_Interview_May18_contents_small

무심한 듯 다정하게, 만화가 센개

Interview : 인터뷰 무심한 듯 다정하게, 만화가 센개 에디터: 박소정 세상에 둘도 없이 가까운 사이인 복이와 백군. 선한 얼굴에 무심한 표정이 영락없이 쌍둥이 남매임을 증명한다. 하지만 둘의 성격은 극과 극이다. 일명 ‘개과’에 속하는 백군과 ‘고양이과’에 속하는 복이는 서로를 ‘니’라고 부르며 늘 ‘못 잡아먹어 안달’이다. 하지만 공동의 이익 앞에서는 끈끈한 형제애를 자랑하며 현실 남매의 모습을 보여주기도[…]

4_Interview_April18_contents_small

빛과 어둠 사이 마음 읽기, 저자 안경희

Interview : 인터뷰 빛과 어둠 사이 마음 읽기, 저자 안경희 에디터: 박소정 사진: 신형덕 적당한 빛이 들어올 때 앞을 볼 수 있다. 마음도 마찬가지, 하루에도 수차례 어둠과 빛 사이를 오가며 균형을 맞춰야만 일상을 영위할 수 있다. 하지만 마음을 마음먹은 대로 조절하기란 쉽지 않다. 사실 마음은 몸의 문제이며 우리의 통제 영역에서 벗어나기도 하기 때문이다. 『나는 당신이[…]

4_Interview_March18_contents_small

괜찮다는 거짓말, 사회학자 오찬호

Interview : 인터뷰 괜찮다는 거짓말, 사회학자 오찬호 에디터: 박소정 사진: 신형덕 ‘괜찮냐’는 질문에 습관적으로 ‘괜찮다’고 답하는 사회다. 그래서 오늘도 세상은 평화롭게 잘 돌아가는 것처럼 보인다. 하지만 사회가 어떻게 진보해왔는지 살펴보면 괜찮다는 말은 오히려 독이 될 수가 있다. 그는 『하나도 괜찮지 않습니다』를 통해 괜찮지 않은 현실을 좀 불편하더라도 직시할 때 사회가 진보할 수 있다고 말한다. 그리고[…]

4_Interview_Jnuary18_contents_small

소중한 당신으로부터, 소설가 김선영

Interview : 인터뷰 소중한 당신으로부터, 소설가 김선영 에디터: 박소정 사진: 신형덕 세상에 홀로 남겨진다는 것은 어떤 일일까? 아득한 미래의 일처럼 느껴지지만 『내일은 내일에게』의 주인공 연두에게는 당장 눈앞의 일이다. 어린 나이에 부모님을 여읜 연두는 불행 중 다행인지 운명의 장난인지, 새엄마와 배다른 동생 보라와 한집에 남겨진다. 부족한 삶을 살아가는 가운데서 누구보다 씩씩하게 오늘을 살아내는 연두, 하지만 영영[…]

4_Interview_December17_contents_small

소외로부터 얻는 것, 작가 햄햄

Interview : 인터뷰 소외로부터 얻는 것, 작가 햄햄 에디터: 박소정 사진: 신형덕 구름 한 점 없이 맑은 어느 여름날, 바닷가 옆 도로에 강아지 한 마리가 우두커니 서 있다. 소중한 것을 잃은 듯 제자리에서 한참을 머물던 강아지가 조심스레 걷기 시작한다. 파도 소리만 들리는 고요한 해변을 지나 녹음이 우거진 숲속, 이름 모를 어느 역, 수많은 사람들이 지나다니는[…]

4_Interview_November17_contents_small

정답 없는 질문의 의미, 소설가 임현

Interview : 인터뷰 정답 없는 질문의 의미, 소설가 임현 에디터: 박소정 사진: 신형덕 살아가며 ‘옳고 그름’과 ‘선과 악’을 나누는 법을 배운다. 답은 정해져 있으니 따르기만 하면 되는 사회에 개인이 살아남는 보편적 방식이다. 하지만 애매한 순간은 늘 찾아오는 법, ‘좋은 사람은 어떤 사람인지’ ‘과연 이타적인 사람은 존재할 수 있는지’와 같은 질문이 그렇다. 올해 「고두」로 젊은문학작가상 대상을[…]

4_Interview_October17_contents_small

궤도 밖에서 이상을 만나다, 작가 박상

Interview : 인터뷰 궤도 밖에서 이상을 만나다, 작가 박상 에디터: 박소정 사진: 신형덕 “어쩌면 우리들은 너무 외롭거나 절망하지 않기 위해 음악을 듣는 것 아니었나?” 이에 동의하는 이라면 주저 말고 그의 궤도에 올라탈 것을 권한다. 등단 10년 차, 평범함을 거부한 채 웃기기 위한 소설을 써온 작가 박상의 첫 음악 에세이 『사랑은 달아서 끈적한 것』이 나왔다. 일상과[…]

4_Interview_september17_contents_small

오직 재미있게 읽어나가는 삶, 영화평론가 이동진

Interview : 인터뷰 오직 재미있게 읽어나가는 삶, 영화평론가 이동진 에디터: 김선주 사진: 신형덕 팟캐스트 < 빨간 책방>, 트레이드 마크인 빨간 안경. 그리고 역시 온통 빨간색으로 뒤덮인 책 『이동진 독서법』은 그만의 고유한 세계를 온전히 녹여낸 듯했다. 책과 관련된 모든 순간을 사랑하는 독서가로서의 이동진은 차분하게 침잠되어 있는 듯하면서도 책에 대한 끓어 넘치는 욕심을 숨기지 않았다. 책을 읽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