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y2018_7

‘모르는’ 어른들을 위한 동화

Chaeg’s choice 책이 선택한 책 May, 2018 되도록 햇볕이 드는 곳에서 Editor. 김지영 『흡혈공주』 홍유진 지음 광전사 출판사 작년 11월 출판사 광전사에서 ‘어른들을 위한 지독한 동화 시리즈’ 두 번째 책이 출간됐다. 첫 번째 책이었던 『컵라면 소녀』와는 이미지와 내용이 상반된다. 발랄한 색채와 전형적인 ‘동화스런’ 이미지로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모두가 편히 읽을 수 있는 『컵라면[…]

may20186

되도록 햇볕이 드는 곳에서

Chaeg’s choice 책이 선택한 책 May, 2018 되도록 햇볕이 드는 곳에서 Editor. 김지영 『책, 고양이, 오후』 전지영 지음 예담 출판사 나는 매일같이 학교, 회사, 카페, 영화관 등 목적지를 정하고 집을 나선다. 그러다 멈칫한다. ‘나는 언제 쉬지?’ 혼자가 싫어 누군가와 끊임없이 연락을 주고받고, 약속을 정하고, 집 밖으로 나가지만 그것마저 지치는 순간이 찾아온 거다. 이런 생각이 들[…]

may2018_5

기다려라, 드래곤! 스테이크로 만들어주마!

Chaeg’s choice 책이 선택한 책 May, 2018 기다려라, 드래곤! 스테이크로 만들어주마! Editor. 한진우(메디치미디어 편집자) 새해 들어 금연을 결심했지만 16시간 만에 “마약 중독자를 얕보지 마!”라고 외치며 담배에 불을 붙였다. 금연의 대가로 구입했던 플스VR을 아내가 팔아버리지 않을까 전전긍긍하고 있다. 『던전밥』 쿠이 료코 지음 소미미디어 출판사 아주 오래전, 모험을 떠난 적이 있다. 4박 5일 동안 산과 들을 누비며[…]

may2018_4

소설 속에 인물을 던지는 작가, 히데오

Chaeg’s choice 책이 선택한 책 May, 2018 소설 속에 인물을 던지는 작가, 히데오 Editor. 김지영 정도를 막론하면 일주일 중 나흘은 술과 함께한다. 술이란 말을 입 밖으로 내뱉는 순간 행복해진다. 가끔 내 주업이 에디터인지 프로알코올러인지 헷갈릴 때가 있다. 『버라이어티』 오쿠다 히데오 지음 현대문학 출판사 오쿠다 히데오의 소설은 시원하다. 개인적으로 박하사탕처럼 약한 매운맛을 내는 시원한 소설을 선호한다.[…]

may2018_3

개소리란 무엇인가

Chaeg’s choice 책이 선택한 책 May, 2018 개소리란 무엇인가 Editor. 박소정 병치레 때문에 각종 건강 정보를 두루 섭렵 중. 집사가 될 날을 고대하며 동네 길고양이들과 교감 4년 차. 삶의 균형을 위해 생각은 적게, 몸은 많이 움직이려고 노력하고 있다. 『개소리에 대하여』 해리 G. 프랭크퍼트 지음 필로소픽 출판사 사실 이 책이 눈에 들어온 건 몇 달 전이었다.[…]

may2018_2

시작은 땅에서부터

Chaeg’s choice 책이 선택한 책 May, 2018 시작은 땅에서부터 Editor. 이수진 근사한 문장이 나오면 저도 모르게 주섬주섬 적기 시작한다. 가장 오래도록 좋아하고 있는 문장은 몽테뉴의 말. 그것은 바로 “나의 일과, 기술 그것은 살아가는 일이다.” 라는 말. 『혁명은 장바구니에서』 마쓰타로 사쿠라 지음 눌민 출판사 저마다 자주 쓰는 단어가 있다. 아마도 좋아하는 단어일 가능성이 높고 그게 아니라면[…]

may2018_1

다시, 오늘부터 새로운 인생

Chaeg’s choice 책이 선택한 책 May, 2018 다시, 오늘부터 새로운 인생 Editor. 지은경 농사에 관한 작은 잡지를 만들며 만났던 농부들을 보고 자신이 놓치고 있는 본질이 무언지 고민하고 있다. 그렇다고 지금의 것을 내려놓을 마음도 없는, 즉 이도저도 아닌 경계선에서 갈피를 잡지 못하고 서 있는 것 같아 심장이 자주 벌렁거린다. 『에코하우스로 오세요』 크리스타 오리어리 지음 판미동 출판사[…]